디자인이 안내하는 새로운 관람 방식, 서울시립미술 아카이브

서울시립미술관은 4월 종로구 평창동에 서울시립미술 아카이브를 새롭게 오픈했다.

디자인이 안내하는 새로운 관람 방식, 서울시립미술 아카이브
©노기훈

최근 미술계에서 아카이브의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다. 획일화를 거부하고 다양한 해석의 가능성을 열어두는 현대미술의 특징이 다양한 맥락에서 접근할 수 있는 아카이브 형식으로 연결되고 있는 것이다. 서울시립미술관은 4월 종로구 평창동에 서울시립미술 아카이브를 새롭게 오픈했다. 설립 목적은 여러 개인 및 단체가 남긴 한국 현대미술의 기록과 자료를 선별해 수집하고, 보존하고, 연구하는 것. 여기에 창작자와 매개자(기획자, 연구자)의 아이디어가 형성되고 발전되는 과정을 전시해 미술을 이해하는 새로운 틀을 제공한다. 총 267억 원을 투입해 대지 면적 7300㎡, 연면적 5590㎡(1691평) 규모로 건립한 미술관의 콘셉트는 ‘탈중심: 수평 차원의 다원적 미술 문화 복합 공간’으로 주요 기능에 따라 나눈 모음동, 배움동, 나눔동을 인위적으로 연결하지 않고 지형에 따라 자연스럽게 배치했다. 2014년 기획을 시작해 오랜 기간 준비한 공간인 만큼 디테일에도 신경 쓴 모습이 역력하다. 자료 보존과 관리에 유념해야 하는 뮤지엄의 특성에 맞게 공간 레이아웃을 세심히 조율했으며 1, 2층의 가구와 집기로 자연스레 공간의 인상을 잡았다. 또 디자인 스튜디오 로호타입과 함께 레퍼런스 라이브러리의 표기법과 분류 방식도 별도로 개발했다. 서울시립미술 아카이브는 개관 기획전으로 평론가 고 최민의 컬렉션 연구를 조망하는 〈명랑 학문, 유쾌한 지식, 즐거운 앎〉과 〈아카이브 하이라이트: 김용익, 김차섭, 임동식〉을 선보였고 연말에는 특정인의 컬렉션 중심이 아닌 주제 중심의 아카이브 전시도 계획 중이다. semaaa.seoul.go.kr

건축 건축사사무소 아크바디(대표 김성한), arcbody.com
공간 디자인 건축사사무소 오드투에이(대표 이희원·정은주), odeto-a.com
레이아웃 설계 아워레이보(대표 이정형), our-labour.com
가구 및 집기 디자인 플랏엠(대표 선정현·조규엽), flatm.kr / mk2
레퍼런스 라이브러리 그래픽 & 타입 디자인
로호타입(대표 김기창·홍슬기), rojotype.com
주소 서울시 종로구 평창문화로 101

ADAD

관련 기사